컨텐츠 바로가기


HOME 라인 ABOUT 라인 TYPE A 라인 TYPE B 라인 TYPE C 라인 TYPE D 라인 고객센터


송승진 Rain #01 (60X40cm) 적립금

() 해외배송 가능

상품 상세 정보
상품명 송승진 Rain #01 (60X40cm)
판매가 280,000원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작품명 Rain #01
작가명 송승진
크기 60X40cm
Edition 200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장바구니 담기 관심상품 등록 추천 메일 보내기

쇼핑 계속하기 바로 구매하기

작가소개
개인전
2013. 상상의 사진 (갤러리 나우)
2013. 치유를 위한 “비” 기획초대전 (갤러리 나우)
2013. “생명의 환희” 기획초대전 (문화예술나눔터 아이원)
2014. “치유” (healing) 초대전 (송파 A1 갤러리)
2014. “回歸” 초대전 (안양 A-One 갤러리) 7.17~7.31
단체전
2013. 서울오픈아트페어 (코엑스) (Seoul Open Art Fair 2013)
2013. 대한민국 선정작가전 (서울시립 경희궁미술관) 미술과 비평
2013. 제 6회 서울메트로 전국미술대전 우수상 (서울메트로 미술관)
2013. 제 14회 단원미술제 특선 (단원미술관)
2014. cube-independent (artist cube)
연재중
월간 Mountain (산악잡지 월간 마운틴)
출판/저서
2011. 5. 춘우의 아름다운 우리나라 (성안당 출판사)
2013. 2. 춘우 송승진의 풍경사진 잘 찍는 법 (소울메이트 출판사)
작가노트
“비 시리즈”는 상처를 받은 정신과 육신을 씻어 내는 일련의 치유행위(healing)를 사진에 담으려한 행위적 작품이다. 비는 더렵혀진 모든 것을 씻어 내고 새로운 생명과 희망을 가져다준다.
작품서문

[치유를 위한 “비 시리즈”]

      

“비”의 사진은 자연의 음악적 배경을 갖고 있다.

촬영 환경 자체가 비와 수련을 소재로 한 작품이기에 주로 비가 오는 어둡고 습한, 여름 밤 수년에 걸쳐 촬영을 하였다.


비와 바람이 함께 어우러져 대지의 모든 것과 호흡하며 귓가를 간지럽히는가 하면, 한편으로는 폭우와 강풍으로 무섭게 몰아치며 관중의 귀청을 때리는데, 이것이야 말로 대지의 음악이고 대자연의 오케스트라 공연이라는 생각을 한다.


겹겹이 쌓아온 과거와 현재의 상처는 모두가 자기 방어적인 콤플렉스가 주된 원인이며, 정체성에 혼란을 겪는 요즘 사회의 상처를 의미하는 것으로 빨간 수련을 선택하였으며, 그 모든 아픔과 상처를 흔적 없이 씻겨주는 소나기의 떨림에 위로를 받는 것이다.


나는 감독이 되어 모든 것을 지휘한다. 빗줄기가 튀며, 스포트라이트가 켜지면서 무대위의 주인공이 등장한다.

작품 상세컷
작가:송승진 Rain #01_60x40cm C Type
  • 작품크기
  • 제품이미지Type A, Type B, Type C 예시 사진
  • 특징
  • 1.원룸원포토의 작품은 
피그먼트 프린트로 
기존 은염 프린트보다 
월등한 보존성과 색재현을 
자랑합니다. 2.원룸원포토의 작품은 
투과율과 내구성이 뛰어난 
강화 아크릴글라스를 
사용하여 항상 맑고
깨끗한 작품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3.원룸원포토의 작품은 안전하게 포장되어 배송됩니다.
4. 각각의 작품 에디션은 철저히 관리 됩니다.
5.배송된 작품박스에는 작가와 작품의 설명이 첨부되어 있습니다.
  • 취급 주의사항. 원룸원포토의 작품을 구입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작품 취급시 주의사항을 꼭 확인하시기 바랍니다.1. 작품의 표면에 이물질이 묻을 경우에 일반 걸레나 휴지 등으로 닦으면 표면에 흠집이
  생길 수 있습니다. 반드시 극세사 융을 사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또한, 표면에 정전기로 
  인해 먼지 얼룩이 생길 경우에는 모니터 보호클리너 용품을 사용해 닦아 주시면 정전기 
  얼룩방지에 효과가 있습니다.

2. 작품의 모서리 부분은 다소 날카로우니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3. 작품을 최상의 보존상태로 유지하기 위해서는 직사광선을 피하고, 18℃~24℃의 
   실내온도를 유지해야 합니다. 그 외의 조건에서는 보존기간의 단축 및 제품의 변형이
   생길 수 있습니다.

4. 작품의 아크릴글래스는 소재의 특성상 온도에 따라 미세한 수축 이완으로 변형이 될 수 
   있으나 품질에는 영향이 없으니 이 점 인지하시기 바랍니다.

5. 작품 표면의 심각한 흠집이 발생할 경우 복원이나 교체 등이 불가능하니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6. 작품은 주문 제작형 상품으로 주문 이후 반품 및 교환이 되지 않습니다. 
   최초 작품은 보호필름이 있습니다. 필름을 제거하시고 작품을 감상하시기 바랍니다.

주문안내


배송안내 
1. 현재 시스템 상 문제로 인해 인터넷 쇼핑몰을 이용한 주문이 불가능합니다. 전화로 주문 부탁드립니다.

2. 배송기간은 결제완료일로 부터 공휴일과 일요일을 제외한 3~7일 입니다.

3. 해외, 도서 산간지역은 별도의 추가 배송비가 발생 할 수 있습니다.

4. 현재 시스템 상 문제로 인해 인터넷 쇼핑몰을 이용한 주문이 불가능합니다. 전화로 주문 부탁드립니다.